반응형

독일코로나 3

코로나 이후 바뀐 독일 시위의 모습

오늘은 매년 열리는 프라이드 퍼레이드 주말이었다. 프라이드 퍼레이드는 성소수자들과 그들을 지지하는 사람들이 모여서 도심을 걷는 퍼레이드 형태의 시위 행진인데 시위라고는 전혀 생각되지 않을 정도로 완전히 축제 분위기로 진행이 된다. 귀여운 코스튬부터 두 눈을 번쩍 뜨이게 할 만큼 화끈한 19금 코스튬까지 각종 코스프레는 물론이고, 옆이 시원하게 뚫린 2층 버스에 올라타서 시끄러운 클럽 음악을 틀고 춤을 추면서 도심을 누비기 때문에 다같이 흥이 넘치는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어서 좋아하는 이벤트 중 하나이다. 하지만 아쉽게도 올해는 코로나 때문에 평소대로 진행할 수가 없었다. 당연히 취소될 거라고 생각했는데, 진행된다는 소식이 들려왔다. 물론 거리에 프라이드 퍼레이드를 상징하는 깃발이 하나둘씩 늘어나고, ..

독일 어학 비자 만료, 그리고 코로나가 터졌다

독일에서 어학 비자로 지낼 수 있는 기간이 만료되어갈 때 쯤 코로나가 터져버렸다. 지낼 수 있는 최대한의 기간을 다 채웠기 때문에 원래대로면 대학 지원을 하더라도 한국으로 돌아가서 했어야 했는데 코로나로 비행기표는 취소되었고, 그 시기에 공항에 가는 것은 '저 코로나 바이러스 걸리고 싶어요.'라고 말하는 것과 비슷할 정도로 위험했다고 느꼈다. 그래서 나는 독일에 머무르기로 선택했다. 그리고 비자가 꼬여버렸다. 이 와중에 나가라고 하면 어떻게 하나, 아니 못가게 해도 가야하나 정말 많은 고민도 있었지만, 있던 곳에 가만히 있는 것이 모든 사람들을 위해서 안전한 결정이라고 믿었다. 아마 나와 비슷한 상황에서 비자 문제로 마음 고생 많이 하신 분들이 적지 않았으리라 본다. 그 과정들을 간단하게 남겨보려고 한다..

독일 정신과 의사가 말하는 '코로나 휴지 대란'의 이유

이 글은 watson.de의 독일 정신과 의사 Michael Huppertz의 인터뷰 내용을 참고하여 제 개인적인 견해를 섞어 재구성한 글입니다. 미국, 캐나다, 독일, 호주... 지금 선진국이라 불리는 나라 곳곳의 마트에서는 휴지가 그야말로 동이 나고 있다. (아마 휴지 회사들은 뒤에서 만세를 외치고 있겠지?) 우리나라 입장에서 보면 다소 이해가 안 가는 일이다. 나 역시 그랬다. 처음엔 기사를 읽고 있는 내 눈을 의심했다. 휴지를? 대체 왜? 외국에 나와 살고 있는 한국인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에서도 여러 가지 의견이 분분했을 정도로 이들의 행동은 이해하기 어렵다. 그리고 그 이유는 모두 제각각이다. 일본에서 퍼진 어떤 잘못된 '카더라'설 때문이라는 '카더라'도 있지만, 독일 심리학자들은 '이런 행동을..

반응형